default_setNet1_2

한국섬유개발연구원, ‘이업종융합 성과발표회’ 개최

기사승인 2019.10.16  15:45:25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섬유개발연구원(원장 강혁기)이 오는 29일 한국섬유개발연구원 2층 국제회의장에서 ‘이업종융합 비즈니스 기반 조성사업(김희동 팀장) 성과발표회’를 개최한다.

‘이업종융합 비즈니스 기반 조성사업’은 지난 2015년부터 대구광역시의 지원으로 추진되었다. 한국섬유개발연구원과 지역의 섬유, IT, 메디컬 등 다양한 분야의 126개 기업이 지역 섬유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섬유 기업의 글로벌 시장 경쟁력 확보를 위하여, 표절은 근절하고, 모방을 하여, 그것을 기반으로 새로운 것을 만들어내며 본 사업을 확대·발전 시켜 왔다.

이를 통해 섬유 스트림간 협력과 더불어 섬유와 이업종(IT, 생활, 자동차 등)의 융합으로 이업종 융합 네트워크 협력 기반을 구축했다. 이에 지난 5년간 이업종융합 제품개발을 통한 직접 매출 167억, 고용 396명 등의 직접적인 성과가 나타남에 따라 업종 간 인적·지적 융합화의 가능성을 확인했다.

한국섬유개발연구원은 ‘2019년 이업종 성과발표회’를 통해 지난 5년간의 활동실적 및 1단계 사업을 마무리하며 유종의 미를 거두고자 한다. 성과발표회에서는 지난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지원했던 기업의 우수 개발제품 50여 종을 분야별(의류, 생활, IT, 메디컬, 건축, 자동차 등)로 다양하게 전시할 예정이다.

또한 우수성과 기업인 원창머티리얼(주)의 유구근 소장이 환경문제 개선을 위해, 온실가스 배출을 최소화한 PFC FREE 발수·친수성을 가진 친환경 아웃도어 제품에 대하여 발표한다.

(유)딘텍스코리아의 이철호 대표가 다양한 디자인 개발이 용이하고, Size 및 Color 재연성이 우수하며, One-step 공정으로 가격경쟁력을 가지는 디지털 프린트를 활용한 신발용 Shell 패턴(조개 형상) 원단을 소개한다.

이외에도 ㈜나경, ㈜백일, 영풍화성(주), ㈜부성텍스텍 등 6개 기업에서 개발된 아이템의 특성 및 직접적인 성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국제섬유신문 webmaster@itnk.co.kr

<저작권자 © 국제섬유신문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2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